Lucia (심규선) – Seasonal Love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Hangul Lyrics and English Translation]

English Translation

Seasonal Love

Will you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My love, you walk leisurely like the morning breeze
Will you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I’m still here waiting

Your smile is like a pale moon flower
It steals away my senses
When your lips brush against my ears
I forget all the songs in the world

My fingers tremble
I can’t keep it in
When I feel your eyes on me
I try to breathe out my excitement
I hope you don’t notice

Why can’t I contain this excitement?
I ache for just one person
With all my heart

Will you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My love, you walk leisurely like the morning breeze
Will you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I’m still here waiting

Your smile is like a pale moon flower
It steals away my senses
When your lips brush against my ears
I forget all the songs in the world

Are you going to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My love, you walk leisurely like the morning breeze
Are you going to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I’m still here waiting

Your smile is like a pale moon flower
It steals away my senses
When your lips brush against my ears
I forget all the songs in the world

My fingers tremble
I can’t keep it in
When I feel your eyes on me
I try to breathe out my excitement
I hope you don’t notice

Why can’t I contain this excitement?
I ache for just one person
With all my heart

Will you love me for only one season?
Like the flowers, my love?

 

Hangul Lyrics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그대여
새벽 바람처럼 걸어 거니는 그대여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그대여
여기 나 아직 기다리고 있어

그대의 미소는 창백한 달 꽃 같이
내 모든 이성을 무너뜨려요
그대의 입술이 내 귓가를 스칠 때면
난 모든 노래를 잊어버려요

손끝이 떨려오는 걸
참을 수가 없어
그대의 시선을 느낄 때
숨결 속에 숨겨놓은
이 떨림을 그대 눈치 채면 안돼요

이 떨려오는 맘 잡을 수가 없어 왜
단 하나의 마음으로
한 사람을 원하는 나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그대여
새벽 바람처럼 걸어 거니는 그대여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그대여
여기 나 아직 기다리고 있어

그대의 미소는 창백한 달 꽃 같이
내 모든 이성을 무너뜨려요
그대의 입술이 내 귓가를 스칠 때면
난 모든 노래를 잊어버려요

손끝이 떨려오는 걸
참을 수가 없어
그대의 시선을 느낄 때
숨결 속에 숨겨놓은
이 떨림을 그대 눈치 채면 안돼요

이 떨려오는 맘 잡을 수가 없어 왜
단 하나의 마음으로
한 사람을 원하는 나

꽃처럼 한 철만 사랑해 줄 건가요 그대여